산지니 소식  

제목  [미디어 서평] 30여년 만에 부활한 부산 진보문학 열정
이름  편집부
첨부
첨부화일1 : 057문학-표지-단면.jpg (45591 Bytes)




●30여년 만에 부활한 부산 진보문학 열정

20세기 '진보'를 대변하던 '5·7 문학협의회'(이하 5·7 문협)가 21세기 '열정'의 이름으로 30여 년 만에 되살아난다.

5·7 문협에서 이름을 딴 무크지 '5·7 문학'(산지니·사진)이 창간됐다. 5·7 문협은 인권과 자유가 억압되던 1985년 진정한 민족문학과 문학인의 올바른 길을 찾기 위해 요산 김정한 선생의 주도로 부산지역 문인 28명이 뜻을 모아 결성한 진보문학단체다. 5·7 문협은 이후 부산작가회의의 모태가 됐다.

'5·7 문학협의회' 정신 잇는
무크지 '5·7 문학' 창간

이 같은 시대정신에서 이름을 딴 무크지를 낸 것은 오늘날 문학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다는 중견작가들의 위기감에서 비롯됐다. 최영철 시인은 "고만고만한 작품들이 양산되고, 오랜 기간 사랑받은 잡지들이 줄줄이 폐간되는 게 문학 현실"이라며 "1980년대 문학 정신을 부활시키기 위한 소집단 운동의 구심점으로 무크지를 발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5·7 문협이 '동인'이라는 강한 연대 아래 있었다면 5·7 문학은 느슨하고 약한 연대를 통해 지역의 창작 방법뿐 아니라 매체가 지닌 제도적 규정력에 대한 자기비판을 행할 방침이다. 창간호가 '다시 지역이다'라는 주제로 꾸며진 것도 이 같은 이유다. 구모룡 문학평론가는 "담론 위주가 아니라 작품을 중심으로 한 생산적인 문학의 장을 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수 소설가, 구 평론가, 최 시인이 편집위원을 맡았고 조갑상 소설가 등 시인, 소설가, 문학평론가 20명이 지역에서 펼쳐지는 수많은 삶을 담아낸 작품을 창간호에 실었다. 동참하는 문학인이 늘어나면 반년간지로 전환한다는 계획이다.

창간 기념회는 12일 오후 7시 부산 러닝스퀘어 서면점에 열린다. 이날 기념회에서는 지금의 문학 상황과 지역 문학이 나아갈 방향을 주제로 의견을 나누는 시간도 마련된다.


윤여진 | 부산일보 | 2016-05-06

원문 읽기 : http://news20.busan.com/controller/newsController.jsp?newsId=20160506000008#none



●'5·7 정신'(요산 김정한 주도 문인단체)으로 지역문학에 활력 불어넣는다

- 무크 제1호 '다시 지역이다' 출간 -

5·7문학협의회의 정신을 기리고, '5·7의 마음'을 오늘의 지역문학에 활력을 불어넣는 에너지원으로 삼겠다는 활동이 시작됐다. 5·7문학 무크 제1호 '다시 지역이다'(사진)가 산지니출판사에서 최근 나왔다. 무크는 부정기간행물을 뜻한다. '다시 지역이다'를 기획하고 엮은 편집위원은 강동수 소설가,구모룡 문학평론가, 최영철 시인이다. 5·7문학협의회는 소설가이자 민주화운동가 요산 김정한 선생이 주도해 1985년 5월 7일 부산에서 결성한 문인단체이다. 구성원은 모두 부산의 문인이었다. 군부독재가 절정에 이른 시기에 출범한 이 문인 결사체는 민주화운동에 이바지했을 뿐 아니라 부산작가회의의 뿌리가 됐다. 무엇보다 여기 참여한 문인들은 저항도 했지만, 작품도 잘 썼다. 이렇듯 뜻깊은 참여와 창작의 전통과 정신을 오늘의 지역문학현장으로 가져와서 살리자는 것이 이번 무크지 '다시 지역이다' 발간에 담긴 뜻이다.

편집위원 세 사람은 '1980년대 이후의 문학과 지금-이곳의 문학이 갈 길'이라는 주제로 좌담회를 갖고 내용을 책에 실었다. 이 대화는 '5·7문학' 지향과 활동 방향을 보여준다. "전지구적인 위기를 감지하는 곳도 여기고 그래도 놓을 수 없는 희망을 건져올리는 곳도 바로 지금 여기입니다."(최영철)

"그것은 피상적인 관념이 아닌 실체요, 구체라는 점에서 지역은 늘 저에게 처음을 되묻고 현재의 당면한 문제를 감지하고 돌파하게 하는 힘의 원천입니다."(최영철)

"5·7문학은 지역성에 토대를 두면서 우리 시대의 화두를 리얼리즘 정신 속에서 새로이 제기하는 역할을 하리라고 생각합니다."(강동수)

"문학이 구체를 놓치고 추상과 관념을 경배할 때 자기도 모르게 세계의 속박을 용인하는 결과를 낳을 것입니다."(구모룡)

"그렇다면 답은 다른 방법으로 찾아야 하는데 그 답이 저는 예전과 같은 소집단 운동이 아닐까 하는 것입니다. 문학은 그렇게 다시 가난해지고 다시 외로워져야 합니다. 그것만이 살길입니다. 문학의 하향 평준화를 막는 것이 가장 시급합니다."(최영철)

이 책에는 조성래 조향미 성선경 이응인 성윤석 등의 신작 시, 조갑상 강동수 정영선 허택 소설가의 신작 소설, 최영철 시인론(허정 평론가)과 윤정규의 '얼굴 없는 전쟁' 비평(전성욱 평론가) 등을 실어 새 기운과 읽을거리를 다 갖췄다.

조봉권 | 국제신문 | 2016-05-08

원문 읽기 : http://www.kookje.co.kr/news2011/asp/newsbody.asp?code=0500&key=20160509.22021190511
2016-05-09 10:09:53

   
    관리자로그인~~

번호

글제목

첨부

성명

작성일

조회

912  [미디어 서평] 희생자면서 가해자 되는 일그러진 자화상 첨부화일 : 20160607000169_0-조갑상.jpg (36346 Bytes) 편집부 2016-06-20 1108
911  [미디어 서평] 미지의 문 '토스쿠' 속으로 첨부화일 : 0020160610_22020190131i1.jpg (41964 Bytes) 편집부 2016-06-13 1263
910  [미디어서평] ‘유령’ 연구로 다시 읽어낸 베트남 첨부화일 : 20160602010325391730011_b.jpg (23129 Bytes) 편집부 2016-06-07 1119
909  73회 산지니 저자와의 만남:: 정광모『토스쿠』 첨부화일 : 073회저자만남-정광모(웹용).jpg (282037 Bytes) 편집부 2016-06-03 1488
908  [미디어서평] 투박한데 따뜻하다. 서규정 시인 신작 '다다' 첨부화일 : 20160531_22023185651i1.jpg (18026 Bytes) 편집부 2016-05-31 1398
907  [미디어서평] 지역출판사 산지니, 돋보이는 '인문학 행보' 첨부화일 : L20160519_22019192755i1.jpg (42665 Bytes) 편집부 2016-05-30 1262
906  [미디어서평] 출판사들은 어떤 책 내놓을까? 첨부화일 : 32463_20188_5812.jpg (191761 Bytes) 편집부 2016-05-18 1329
 [미디어 서평] 30여년 만에 부활한 부산 진보문학 열정 첨부화일 : 057문학-표지-단면.jpg (45591 Bytes) 편집부 2016-05-09 1251
904  [미디어 서평] 밥벌이는 밥의 罰이다 첨부화일 : 9.jpg (10060 Bytes) 편집부 2016-05-03 1347
903  다시 지역이다: 5・7문학 무크 창간 기념회가 열립니다. 첨부화일 : 0057문학 창간기념회(웹용).jpg (308167 Bytes) 편집부 2016-04-29 1547
902  [미디어 서평] 속담으로 들여다본 ‘웃픈’ 자화상 첨부화일 : 20160412_22023193310i1.jpg (18909 Bytes) 편집부 2016-04-20 1512
901  [미디어서평] '번개와 천둥' 몽골서 번역·출간 첨부화일 : 번개와 천둥.jpg (9640 Bytes) 편집부 2016-04-19 1287
900  [미디어 서평] 치열한 경쟁의 시대, 중국 고전에서 길을 찾다 첨부화일 : 20160401_212340000.jpg (15189 Bytes) 편집부 2016-04-06 1260
899  72회 저자와의 만남 :: 성선경 시인『석간신문을 읽는 명태씨』 첨부화일 : 72회저자만남-성선경(웹용).jpg (284256 Bytes) 편집부 2016-04-06 1390
898  [미디어서평] 치열한 현실 속 자연과의 하나됨 꿈꾸다 첨부화일 : cover15-shinjin-big.jpg (473153 Bytes) 편집부 2016-03-16 1297
897  71회 저자와의 만남 :: 신정민 시인『나이지리아의 모자』 첨부화일 : 0000000신정민시집.jpg (225287 Bytes) 편집부 2016-03-16 1583
896  2016년 2월 15일(월) 창립기념일 휴무 안내 산지니 2016-02-05 1608
895  70회 저자와의 만남 :: 엘리자 오제슈코바『마르타』 첨부화일 : 00마르타 poster 02-1.jpg (467194 Bytes) 편집부 2016-02-05 1511
894  [미디어서평] 5년간 무대 올린 완성도 높은 희곡들, 한권에 담아 첨부화일 : L20160114_22025191142i1.jpg (45528 Bytes) 편집부 2016-01-18 1333
893  [미디어서평] 당신의 인생 고도는 몇 피트 상공입니까 첨부화일 : 20141230.22023194710i2.jpg (17797 Bytes) 편집부 2015-01-06 1602
[맨처음] .. [이전] [4] [5] [6] 7 [8] [9] [10]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