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새로운 사유체계 만나기-『탈학습, 한나 아렌트의 사유방식』(책소개)
이름  산지니
첨부
첨부화일1 : IMG_8831.jpg (190134 Bytes)




▶ 정치 철학가 한나 아렌트가 탐구한 새로운 사유방식

이제까지 알고 있던 사고의 틀에서 벗어나 새롭게 ‘탈학습’하라



이 책은 한나 아렌트가 기존에 학습된 사고와 관념의 틀에서 벗어나 지적 자유를 얻고자 탐구한 ‘탈학습(unlearning)’에 주목한다. 웃음, 번역, 용서, 표현, 이 네 개의 주제를 통해 아렌트의 사유의 방식을 파헤친다.

20세기 초 유럽사회는 두 차례의 세계대전으로 폐허가 되었고, 히틀러의 유대민족 말살 정책은 전 세계에 충격을 안겨주었다. 아렌트 역시 자기의 민족에게 일어난 끔찍한 학살에 고통스러워했다. 유대인 학살을 지휘했던 아돌프 아이히만이 이스라엘에서 전범 재판을 받게 되었을 때, 아렌트는 <뉴요커>지의 취재 의뢰를 받고 아돌프 아이히만의 재판과정을 기사로 작성하기로 한다. 취재를 가기 전 아렌트 역시 다른 사람들과 다름없이 유대민족 말살 정책에 앞섰던 아이히만을 악마나 괴물로 생각했다. 그러나 나치 전범 아이히만을 마주한 아렌트는 혼란에 빠진다. 아이히만은 지극히 평범할 뿐만 아니라 오히려 “아무 생각”이 없었기 때문이다. 사람들이 아이히만을 악마로 간주했을 때, 아렌트는 이와 대조적으로 아이히만에게서 “악의 평범성”을 발견한다.

아렌트가 기존의 사고와 관념에서 어떻게 자유로워졌을까? 자신에게 일어난 시대적 혼란을 어떻게 허용했을까? 익숙했던 사고방식에서 새롭게 탈학습하는 그녀의 사유방식은, 생각하기를 포기했던 아이히만과는 정반대에 있었다. 이 책에서 묘사된 네 가지 주제를 통해 틀에 박힌 상투적 표현과 편견에서 벗어나고자 한 새로운 아렌트를 만나보도록 하자.

▶ 웃음, 번역, 용서, 표현 - 네 가지 주제로

한나 아렌트의 사유방식을 파헤치다



한나 아렌트가 예루살렘에서 아이히만의 재판이 시작되기 전 그의 보고서를 읽으면서 보인 가장 첫 반응은 ‘웃음’이었다. 한나 아렌트에게서 이 웃음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무엇보다 즉흥적인 웃음은 세상의 제약과 단단히 묶인 사회적 관습에서 자유와 주권을 확보하는 데 가속도가 붙게 한다. 아렌트에게 웃음은 “암울한 시대의 경직된 사고에 새로운 전환을 가져오게 하고, 이것은 곧 해방과 자유의 영토에” 이르게 하는 것이다. 아렌트에게 아이러니가 섞인 유머란 실제 있는 그대로의 사실을 바라보는 데 방해가 되는 자신의 습관이나 편견과 거리를 두고자 선택한 하나의 방법이었다.

독일어를 모국어로 썼던 아렌트가 미국으로 망명한 후 영어로 집필했을 때 생각의 간극은 없었을까? 두 번째 장에서는 독일어와 영어, 두 언어로 집필했던 아렌트에게 ‘번역’이란 무엇이었을지 이 질문에 답을 찾아가는 과정을 그렸다. 1958년에 출판된 아렌트의 대표작 『인간의 조건The HumanCondition』이 ‘비타 악티바Vita activa’라는 제목으로 1961년 독일어로 출간되는 데 3년이 걸렸다. 영어판을 다시 독일어판으로 출간하기 위해서 아렌트에게는 사유의 전환이 필요했다. 이 장에서 저자는 영어로 쓴 저작을 독일어로 번역하며 고통을 겪었던 아렌트의 인간적인 모습부터 두 언어의 차이에 담긴 아렌트의 문화적 배경 등을 다룬다.



글쓴이 : 마리 루이제 크노트Marie Luise Knott

프리랜서 기자, 번역가, 작가로 독일 베를린에서 활동하고 있다. 오랜 기간 동안 여러 출판사에서 편집자로 일을 해왔으며, 독일판 르몽드 디플로마티크Le Monde Diplomatique를 설립하고 편집장을 역임했다. 예술과 문학에 대해서 수많은 글을 출판하였고, 가장 최근에는 한나 아렌트에 관해서 Von den Dichtern erwarten wir Wahrheit(한나 아렌트–시인에게 진실을 갈구하다)와 Hannah Arendt/Gershom Scholem, Der Briefwechsel, 1939-1964(한나 아렌트와 게르숌 숄렘, 서신교환, 1939-1964)을 출판하였다.

옮긴이: 배기정

독일 마부르크 대학교에서 바이마르 공화국시대 문인들의 중국문화 수용과 문학적 변용에 관한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독일학술교류처(DAAD)가 선정한 중앙대학교 독일유럽연구센터(ZeDES)의 연구교수로 재직 중이다. 저서로 『변화를 통한 접근』(공저), 『독일 신세대 문학』(공저)이 있고, 역서로 『망가진 시대-에리히 케스트너의 삶과 문학』이 있으며, 「패자의 표상에 새겨진 ‘선한 유럽인’- 슈테판 츠바이크의 유럽비전과 현재적 의미」, 「폭력의 시대에 저항하는 문학적 체념-알프레드 되블린의 망명소설 『바빌론왕의 유랑』 연구」 등 다수의 논문이 있다.


옮긴이: 김송인

독일 마르부르크에서 태어나 그곳에서 유년시절을 보냈다. 연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한 후, 영화 관련 해외마케팅 업무에 종사했다. 현재 한국외국어대학교 통번역대학원에 재학 중이다.


자세히 보기 : http://sanzinibook.tistory.com/1968
2017-01-16 17:55:36

   
    관리자로그인~~

번호

글제목

첨부

성명

작성일

조회

232  격동의 시대와 치열하게 맞선 젊은 사상가의 지적유산::중국근현대사상총서07『류스페이 사상선집』(책소개) 첨부화일 : 20180130_151741.jpg (53748 Bytes) 산지니 2018-02-28 377
231  다시 쓰는 소설 속 부산 이야기 :: 『이야기를 걷다』 개정판 (책 소개) 첨부화일 : KakaoTalk_20180116_163726451.jpg (102093 Bytes) 편집부 2018-02-26 426
230  그들이 찾아 헤맨 인생의 어떤 단서 :: 황은덕 소설집 『우리들, 킴』(책 소개) 첨부화일 : KakaoTalk_20180111_103948892.jpg (67475 Bytes) 편집부 2018-01-16 675
229  두 다리로 스케치한 부산 속 사람 냄새 ::『을숙도, 갈대숲을 거닐다』 (책 소개) 첨부화일 : KakaoTalk_20171227_142244654.jpg (86204 Bytes) 편집부 2017-12-27 540
228  길을 잃고 헤매는 우리 모두에게 ::『500파운드와 자기만의 방』(책 소개) 첨부화일 : KakaoTalk_20171211_141737679.jpg (103762 Bytes) 편집부 2017-12-15 557
227  메마른 도시를 벗고 자연으로 귀향하다 ::『노루똥』(책 소개) 첨부화일 : KakaoTalk_20171204_162403967.jpg (92217 Bytes) 편집부 2017-12-05 565
226  투표소 가는 길 첨부화일 : 투표소가는길.jpg (117585 Bytes) 편집부 2017-05-16 803
225  [출판 진흥을 위한 6대 정책 제안] - ① 읍 · 면 · 동마다 공공도서관 첨부화일 : 1-1.png (62736 Bytes) 편집부 2017-04-25 740
224  [다시 읽는 소설] 조명숙 단편소설 「점심의 종류」① 첨부화일 : 1화-1.jpg (57136 Bytes) 편집부 2017-04-25 773
223  [스토리 펀딩] 지역출판 하는 우리는 '우주의 별' 첨부화일 : 1.jpg (113135 Bytes) 편집부 2017-03-29 748
222  지방에 자율권, 시민에게 참여권 -『지역사회와 민주주의를 말하다』서평 첨부화일 : 제목_있음.png (382429 Bytes) 편집부 2017-03-08 809
221  해운대신문에 얼굴이 실렸다 첨부화일 : 해운대신문1.jpg (45195 Bytes) 편집부 2017-03-08 855
220  '세계 여성의 날'에 읽으면 좋은 산지니 책 첨부화일 : 여성의날_1.jpg (120536 Bytes) 편집부 2017-03-03 790
219  『가을의 유머』의 박정선 작가님과의 인터뷰. 첨부화일 : IMG_8828.jpg (87081 Bytes) 편집부 2017-02-15 826
 새로운 사유체계 만나기-『탈학습, 한나 아렌트의 사유방식』(책소개) 첨부화일 : IMG_8831.jpg (190134 Bytes) 산지니 2017-01-16 856
217  산지니가 준비한 명절 선물! 첨부화일 : 웹포스터-어린이책.jpg (698835 Bytes) 산지니 2017-01-13 1106
216  <저항의 도시, 타이페이를 걷다>(출간예정) 대만 문화부 번역지원사업 선정!! 첨부화일 : KakaoTalk_20161219_174108670.jpg (52727 Bytes) 편집부 2017-01-05 951
215  마흔셋, 뜨거운 사랑이 찾아온다 -『가을의 유머』(책소개) 첨부화일 : 가을의 유머.jpg (112711 Bytes) 편집부 2016-12-30 939
214  타자와 자신을 읽는 글쓰기로 문학 세계를 탐구-『무한한 하나』(책소개) 첨부화일 : 무한한 하나.jpg (30103 Bytes) 편집부 2016-12-26 1089
213  비정규직 여성 노동자들의 길 찾기 -『내게 없는 미홍의 밝음』(책소개) 첨부화일 : 00감정노동자.jpg (38160 Bytes) 편집부 2016-12-23 891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 [마지막]